전체 글 2092

나의 커피 흐름도,

서툴고 겁 없고 초록물이 흥건하던 시절에는 커피가 내 삶에 들어올 자리가 없었다. 쓴 맛이 도드라진 커피를 왜 마시는지 이해가 안 갔다. 직장 생활을 35년간 하면서도 믹스만 즐겼다. 때론 율무차를 마시곤 했다. 고소하고 달달해서 커피보다 부드러운 풍미로 좋았다. 간혹 식후 근무에 지장이 있을까 봐 믹스 커피를 마시곤 했다. 회사 층마다 밴딩 머신이 있어 그것을 마시기도 했다. 은퇴 후, 남편과 함께 교회 카페에서 어설픈 바리스타가 되어 교역자들과 성도들에게 커피를 제공하다 돌연 남편이 학원 등록하며 자격증을 등급별로 계속 따더니 학원 바리스타 강사와 로스팅까지 배워 본격적인 직업 전선에 나섰다. 그 덕에 난 집에서 로스팅한 신선한 커피와 간간이 블루베리 라테를 마시게 되었다. 지인들과 친구들로부터 부러..

카테고리 없음 2022.08.06 (278)

그동안 감사했습니다.

중앙일보 조인스와 다음 블로그를 20여 년 블로깅하면서 수많은 친구가 생겼지요. 가끔은 개인적으로 연락을 하곤 하는 친구도 생기고요. 좋은 메시지, 좋은 정보 교류하며 힐링했습니다. 짧은 식견과 소견으로 많은 분들의 큰 사랑받았습니다. 내내 건강하시고, 하시는 일 번창하시길 바라며, 감사함을 전하고 떠납니다. 그동안 정말 감사했습니다.

카테고리 없음 2022.08.06 (5)

서울대공원 조경

서울에서 남태령 고개만 넘으면 거기부터 공기가 다르다. 관악산과 청계산 사이의 분지가 있고 청계산 북서쪽 자락이다. 움푹한 지형에 위치한 서울대공원, 피곤했지만, 정신은 맑았다. 공기와 녹음이 도심의 것과는 큰 차이가 있다. 정조대왕 수원 행차 시에 큰 나무들이 잘 보존된 부림원에서 묶어 갔던 곳이기도 하다. 330만 평이라는 넓은 서울 대공원에는 놀이 시설만 있는 것이 아니다. 큰 호수와 자연 녹지 속, 둘레길, 그리고 동물원 면적이 가장 크게 차지하고 있다. 현대미술관과 캠핑장과 힐링 존 등을 갖춘 곳이다. 즉, 자연 친화적 문화 공간이다. 현대 세계 조경은 메인 건축물 앞을 시원하게 뚫어 시야를 확보하고 좌우대칭으로 조경하는 스타일로 유럽식으로 알려져 있다. 그러나 조경사를 들여다보면, 16세기 페..

카테고리 없음 2022.08.05 (1)